관심/글

세계의 양주종류

Jane kurumii 2013. 7. 22. 17:20






양주 종류 어떻게 다른가

 

위스키, 브랜디, 진, 데킬라....

흔히 접하는 양주지만 어렴풋이 '서양에서 전해진 술'이라고 생각할뿐 성분이나 즐기는 법에 대해서는 알지못하고 마시는 경우가 많다.

일반적으로 맥주와 와인을 제외한 알코올 농도가 높은 증류주를 양주라고 부른다. 대부분 약 40도의 높은 농도를 가지고 있는데 그냥 마시기도하지만 다른 음료와 섞어마시기도 한다. 양주의 종류와 유래, 특성에 대해 살펴본다.


◇위스키=위스키란 보리, 옥수수, 호밀, 귀리 등을 발효시킨후 증류, 숙성시킨 알코올 40도의 술을 일컫는다.

원산지는 아일랜드로 이슬람의 십자군전쟁을 통해 유럽으로 전파된후 아일랜드의 수사들이 곡류를 이용해 처음 제조한 것이 유럽각지로 전파됐다.

종류는 시바스리갈, 조니워커, 발렌타인, 윈저, 딤플, 임페리얼, 페스포트, 커티삭, 잭다니엘, J&B, 짐빔 등이 있다.

위스키는 일반적으로 원산지에 따라 구분한다.

위스키의 대표주자인 스카치위스키는 스코틀랜드 지방에서 만들어진 위스키. 향과 맛이 깊어 위스키 애호가들에게 사랑을 받는 위스키로 전세계시장의 60%이상을 점유하고 있다.

아이리쉬 위스키는 아일랜드에서 제조된 술로 부드럽고 가벼운 맛을 지녔다. 아메리칸 위스키중에서는 버번 위스키가 가장 유명한데 이는 켄터키주의 버번 지방에서 생산되는 술로 옥수수를 주재료로 해 맛과 향이 진하다.


◇브랜디=브랜디의 원산지는 프랑스로 과일을 원료로해 발효 증류한 술을 총칭한다.

16~17세기경 프랑스에서 과잉생산된 포도주를 저장하기위해 증류시킨것이 브랜디의 시초가 됐다. 농도는 40~45도로 종류는 도빌, 마르텔, 헤네시, 샤또, 비스키 등이 있다.

포도브랜디 하면 떠오르는 대표적인 술은 프랑스의 꼬냑지방에서 제조된꼬냑과 아르마냑 지방에서 제조딘 아르마냑이 유명하다.

사과를 원료로 사용한 브랜디로는 노르망디지방의 사과를 이용해 제조한칼바도스가 가장 알려졌다.


◇진(Gin)=진은 곡물을 발효시킨 것에 향신료를 넣고 증류한 백색증류주다.

원래 이뇨작용을 돕기위해 네덜란드 대학의 교수가 의약품으로 발명한 것이었는데 이후 영국으로 건너가 지금의 이름인 진으로 불리게 됐다.

다른 술과 달리 숙성의 과정이 필요없고 만든후 반시간 정도가 지나면 마실수 있다. 알코올 40도이고 올드텀, 플리머스 등이 있다.

진은 발효를 마친 95도 순도의 순수알코올에 증류수를 첨가해 40도로 낮춘것이기 때문에 가능하면 스트레이트로 마시지 않는것이 좋다.


◇보드카=러시아의 대표술인 보드카는 옥수수와 감자가 주재료이며 발효, 증류시킨것으로 무미, 무취인 것이 특징이다.

12세기경에 길고 추운 겨울밤을 달래기위해 제조된 것이 러시아혁명이후망명한 러시아인들에 의해 전세계적으로 전파됐다.

알코올 도수는 40~45도로 앱솔루트, 스미노프, 핀란디아 등이 있다. 보드카는 아주차게해서 작은 잔에 담아 스트레이트로 마시는 것이좋다.


◇럼(RUM)=사탕수수의 즙을 발효, 증류, 숙성시켜서 만든 술로 원산지는서인도제도이다.

서인도제도에서 이주해온 유럽인들에 의해 처음제조된 이후 독한 술을 즐겨마시는 뱃사람들에 의해 널리 전파됐다.농도는 40~75도이고 종류는 바카르디, 캡틴모건 등이있다.

맛에 따라 헤비럼, 라이트럼, 미디움 럼 등으로 나뉜다. 럼은 열을 조절하는 효과가 있는 사탕수수를 주원료로 하기 때문에 여름용 칵테일에 많이 사용된다.


◇데킬라(Teguila)=선인장의 일종인 용설란을 발효시켜 제조한 술로 멕시코가 원산지다.

스페인의 멕시코 공격당시 원주민들이 마시던 술을 증류시켜 만든 술중 데킬라 마을에서 생산된 술에서 유래가 됐다.

종류로는 쿠에르보, 사우자, 엘토로 등이있고 화이트, 골드, 등 색에 따라 구분한다.

데킬라는 전용잔에 3분의 2가량 채운후 소다수와 섞어 마시는 경우도 있지만 일반적인 방법은 소금을 손등에 올려 찍어 먹은 뒤 잔을 한꺼번에 들이키고 레몬이나 라임으로 입가심 한다.




세계의 양주종류



1 스카치 블루 Scotch blue

●숙성 연도 17년 ●시리즈 17년산, 21년산, 스페셜, 인터내셔널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한국 ●종류 스카치

21년산과 6년산 원액을 블렌딩한 것이 큰 특징이다. 이는 스트레이트를 즐기는 한국인의 입맛에 맞추기 위한 것. 그 결과 1997년 출시 당시 4,000만원에 머물렀던 매출이 지난해에는 1,800억원을 기록하며 유흥 주점 판매 순위 1위를 기록했다. 

10자 평 

▶가벼우면서도 보디감이 있다. 

▷톡 쏘는 첫맛, 부드러운 뒷맛. 



2 잭다니엘 Jack Daniels

●스탠더드급 난에이징 ●시리즈 잭 다니얼스 싱글 배럴(18년산) ●도수 40% ●생산지 미국 ●종류 테테네시

미국의 대중적인 위스키. 위스키 맛이 가장 좋다는 13.5℃가 유지되는 석회암층을 통과한 물로 제조했다. 알코올 증류 즉시 3m 높이의 단풍나무 숯을 통과해 걸러내는 목탄 숙성법으로 제조했다. 부드럽고 달콤한 맛과 향의 맛의 특징이다. 

10자평

▶강한 첫맛에 비해 목 넘김이 좋다. 다른 음료에도 잘 어울린다.

▷단풍나무 향이 그윽한 콘 위스키.



3 딤플 Dimple

●숙성 연도 12년 ●시리즈 12년산, 뉴딤플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1890년 헤이그'라는 이름으로 출시된 딤플은 보조개(Dimple) 처럼 움푹 팬 병 모양 때문에 '핀치(Pinch)' 혹은 '딤플'이라는 애칭으로 불리다, 1910년 '딤플 스코어 2'로 개칭했다. 깊고 풍부한 맛만큼이나 전통과 장인 정신이 살아 있는 위스키다.

10자 평 

▶ 대중적인 이미지로 스카치 특유의 맛은 약한 편이다. 

▷ 전형적인 스카치 위스키의 강한 맛.



4 윈저 12 Windsor

●숙성 연도 12년 ●시리즈 12년산, 17년산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200년 전통의 주정인 윌리엄 힐스에서 제조된 위스키. 한국과 스코틀랜드 블렌딩 마스터가 함께 제작해 한국인의 입맛에 잘 맞는다. 지난 1999년 4월에 내한한 엘리자베스(2세) 여왕의 축하만찬에 제공되기도 했다.

10자 평 

▶ 마일드하며 스카치 특유의 맛이 약하다. 

▷ 첫맛은 조금 거칠지만 뒷맛은 부드럽다.



5 조니워커 블랙 Johnnie Walker

●숙성 연도 12년 ●시리즈 조니워커 레드(6년산), 조니워커 블랙(12년산), 스윙(15년산), 조니워커 블루(30년산)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연간 6,000만 병 이상을 생산해 세계 판매 순위 1위를 차지하는 브랜드다. 위스키 명가 존 워커가에서 세계 시장에 내놓은 첫 제품. 1933년 영국 조지 5세에게서 왕실 보증서를 받았다. 맛이 부드러우면서도 깊고 그윽한 향이 도회적이다. 

10자 평 

▶ 온더록으로는 맛이 약하므로 스트레이트로 깔끔하게 즐기는 편이 낫다. 

▷ 첫맛은 거칠지만 전체적으로 중후한 멋이 느껴진다.



6 스윙 Swing

●숙성 연도 15년 ●시리즈 조니워커 레드, 조니워커 블랙, 스윙, 조니워커 블루 ●도수 43%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1930년대 호화 여객선을 타고 세계를 유랑하던 유럽 귀족들을 위해 만들어졌다. 흔들리는 배에서도 쓰러지지 않도록 고안된 용기 디자인과 '스윙'이라는 이름이 역사를 말해준다. 낭만을 즐기고 정열을 불태웠던 귀족적 여유가 흐르는 술이다. 

10자 평 

▶ 마셔보지 않아 잘 모르겠음.

▷ 강한 원료의 맛이 숙성되면서 부드러워졌다. 



7 조니워커 블루 Johnnie Walker

●숙성 연도 30년 ●시리즈 조니워커 레드, 조니워커 블랙, 스윙, 조니워커 블루 ●도수 43%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19세기 전통 위스키 블렌딩기법으로 만든 조니워커 가문의 명품 위스키다. 조니워커 라인의 고유한 맛과 향에 3% 정도 높은 알코올 도수가 부드럽게 코끝을 간지른다. 한정 수량만 엄격하게 생산하며, 병마다 고유 번호를 기입한다.

10자 평 

▶ 라이트한 맛과 보디감이 적절한 조화를 이뤘다. 

▷ 머금었을 때는 부드럽게 감기지만 목을 타고 넘어가는 느낌은 묵직하고 향기롭다.



8 J&B JET 

●숙성 연도 12년산 ●시리즈 J&B RARE, J&B JET, J&B Reserve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영국 왕실 주류 공급 업체인 J&B사 제품으로 '검은 보석'이라는 뜻의 'Jet Stone'에서 이름을 따왔다. 연한 호박색은 캐러멜 같은 인공 첨가제를 사용해 만든 것이 아니라 오크통에서 자연 숙성한 것이다. 위조 방지를 위해 만든 키퍼로 더 유명해졌다.

10자 평 

▶ 마일드한 맛은 동급 최강. 목 넘김이 부드럽고 보디감도 좋다. 

▷ 달콤하고 균형이 잘 잡힌 스카치.



9 J&B RESERVE

●숙성 연도 15년 ●시리즈 J&B RARE, J&B JET, J&B Reserve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스페이 강변에서 생산된 몰트 위스키와 로우랜드산 그레이 위스키를 블렌딩한 15년산 프리미어 스카치. 마니아들을 위한 '리저브'급으로, 스트레이트용으로 잘 알려져 있지만 고유의 깊고 풍만한 맛과 향을 즐기는 데는 온더록도 좋다.

10자 평 

▶ 제트보다 보디가 더 발달해 있다. 

▷ 숙성된 단맛이 부드러움을 한층 가미했다.



10 짐빔 화이트 Jim Beam

●숙성 연도 4년 ●시리즈 짐빔 화이트, 짐빔 블랙 ●도수 40% ●생산지 미국 ●종류 버번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버번 위스키. 보디는 약한 편이지만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이 특징이다. 와인을 숙성시켰던 헌 오크통에서 숙성시키는 일반적인 방법이 아니라. 새 오크통의 내부를 가열해 사용하며 숙성 전에 여과 과정도 거치지 않는다. 

10자 평 

▶ 코에서 뿜어져 나오는 향이 강하고 목 넘김이 힘들어 스트레이트보다 칵테일용. 

▷ 콘 위스키의 대명사로 첫맛은 달지만 목 넘김이 거칠다.



11 짐빔 블랙 Jim Beam

●숙성 연도 8년 ●시리즈 짐빔 화이트, 짐빔 블랙 ●도수 43% ●생산지 미국 ●종류 버번

미국 켄터키 주 버번카운티에서 최소 8년 숙성 후 86번 시음하고 보틀링됐다. 그윽한 오크 향 뒤에 캐러멜과 계피, 바닐라 향이 이어져 감칠맛을 느낄 수 있다. 짐빔 화이트에 비해 도수가 3% 정도 더 높아 뒷맛이 화하면서도 여운이 퍼지는 것이 특징이다. 

10자 평 

▶ 화이트에 비해 향이 강하고 보디가 강하다.

▷ 콘 향이 덜 나며 성숙한 맛이 난다. 



12 로얄 샬루트 21 Royal Salute

●숙성 연도 21년 ●시리즈 21년산, 50년산(2003년 한정판매)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 종류 스카치

'왕에게 바치는 예포'라는 술이름처럼 1953년 엘리자베스 2세의 대관식에 헌정됐다. 21발의 예포가 발사된 것을 기념해 21년산만 생산한다. 명성에 걸맞게 2003년 국제주류품평회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 블렌디드 위스키'로 선정됐다. 

10자 평 

▶ 보디가 적당하고 부드러운 맛이 살아난다. 

▷ 부드러운 첫맛에 균형이 잘 잡혔다.



13 시바스 리갈 12 Chivas Regal

●숙성 연도 12년 ●시리즈 12년산, 18년산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시바스브라더스사의 스카치 위스키 제조법을 가장 잘 드러내는 라인이다. 스모키오크 향이 매력적인 18년산 보다 더 부드럽고 풍부한 과일향의 감칠맛을 내는 데 주력했다. 국내 스카치 위스키 시장이 형성되던 1970년대부터 사랑받아온 제품.

10자 평 

▶ 스카치 맛과 향은 잘 살아나지만 부드러움이 다른 제품에 비해 떨어진다. 

▷ 향과 맛이 모두 강하다.



14 시바스 리갈 18 Chivas Regal

●숙성 연도 18년 ●시리즈 12년산, 18년산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전세계 150개국에 연간 4,200만 병 이상 판매되고 있다. 짙은 과일향에 단맛이 살짝 도는 스모키 오크 향이 시바스브라더스사의 기술력이다. 1843년 빅토리아 여왕이 왕실 위스키 공급업체로 선정한 후 '장인을 위한 여왕의 상'을 3회 수상한 명품. 

10자 평 

▶ 12년산에 부족한 부드러운 맛이 가미됐다. 

▷ 향은 강하지만 뒷맛은 부드럽다.



15 크라운 로얄 Crown Royal

●숙성 연도 12년 ●시리즈 없음 ●도수 40% ●생산지 캐나다 ●종류 캐나디안

1939년 영국 조지 6세와 엘리자베스 부부의 캐나다 방문을 기념해 만들어 로키 산맥 기차 여행의 하이라이트를 장식한 술이다. 오래도록 내수만 허용되다 미국에 수출되면서 세계에 캐나디안 위스키의 대표 명주로 인기를 얻었다.

10자 평 

▶ 첫맛은 마일드하지만 뒷맛이 강해 우리 입맛에 잘 어울린다. 

▷ 부드러운 첫맛, 짜릿한 뒷맛이 소수를 위한 특별한 맛. 



16 패스포드 Passport

●숙성 연도 스탠더드급 난에이징 ●시리즈 없음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부드러운 크림을 바른 달콤한 과일의 맛과 향을 지녔다. 스탠더드급 난에이징 위스키라 보디는 약한 편이지만 가볍게 즐기기엔 부담 없다.

10자 평 

▶ 코가 훅 하고 느껴지는 맛이 있고 뒷맛이 흐려 한국인에게 어울리는 스카치다.

▷ 강렬한 이미지지만 뒷맛을 깔끔하게 처리했다.



17 썸씽 스페셜 Something special

●숙성 연도 스탠더드급 난에이징 ● 시리즈 없음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1912년 위스키 명가 힐 톰슨사에서 생산하기 시작했다. 스탠더드급 난에이징 위스키임에도 스모키 향을 간직한 것이 특징이다. 뒷맛은 부드러운 과일맛이며 대중적으로 즐길 수 있는 위스키다.

10자 평 

▶ 보디도 적당하고 오크 향이 적당이 퍼져 편안하다. 

▷ 강한 첫맛, 깔끔한 뒷맛.



18 클렌피딕 12 Glenfiddich

●숙성 연도 12년 ●시리즈 2년산, 15년산, 18년산, 21년산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몰트

맥아(보리)만을 증류시켜 만든 몰트 위스키로 강한 남성성을 상징한다. 국내에서는 2000년 첫선을 보인 이후 최근 강남 지역을 중심으로 급속히 전파되고 있다. 글렌피딕 50년산은 캐나다, 일본 등지에서 경매가 최고 8,000만원에 팔리기도 했다. 

10자 평 

▶ 향은 부드럽지만 약간 독한 맛의 퓨어 싱글몰트 위스키. 

▷ 몰트 위스키 중 목 넘김이 좋은 편이다.



19 클렌피딕 18 Glenfiddich

●생산 연도 18년 ●시리즈 12년산, 15년산, 18년산, 21년산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몰트

같은 몰트 위스키 중에서도 부드러운 맛과 중후한 잔향이 인상 깊은 제품. 섬세하고 예민한 성격의 소유자나 개성 강한 여성에게 잘 어울린다. 셰리 오크통에서 숙성시켰으며, 삼각 기둥 형태의 병 모양과 사슴이 그려진 라벨 디자인이 인상적.

10자 평 

▶ 12년산에 비해 목 넘김이 훌륭하고 보디가 있다. 

▷ 향이 약간 독하고 넘어가는 느낌이 부드러우면서도 묵직하다.



20 발렌타인 17 Ballantine's

●생산 연도 17년 ●시리즈 17년산, 21년산, 30년산 ●도수 43%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서양에선 큰 반향을 일으키지 못했던 위스키지만, 우리나라와 일본에서는 폭발적인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스트레이트는 물론, 폭탄주로 할 경우에도 부담스럽지 않기 때문. 판매량에서 세계 1위, 국내 1위를 기록하고 있다. 

10자 평 

▶ 소프트한 맛은 우수하지만 보디감이 부족하다. 

▷ 그윽한 부드러움에 목 넘김이 향긋하다. 



21 캐나디안 클럽 6 Canadian Club

●생산 연도 6년 ●시리즈 6년산, 12년산 ●도수 40% ●생산지 캐나다 ●종류 캐나디안

호밀, 옥수수, 보리에서 얻어진 특유의 부드럽고 가벼운 맛으로 북미 지역의 대중 위스키로 자리 잡았다. 두 번 증류를 통해 숙취를 없애고 무겁고 독한 맛을 제거해 약한 향과 순한 맛이 특징이다. 맑은 황금 컬러가 이색적.

10자 평 

▶ 향이 약하고 보디가 조금 있는 편이다. 

▷ 향이 약하고 맛은 대중적이며 편안하다.



22 캐나디안 클럽 12 Canadian Club

●생산 연도 12년 ●시리즈 6년산, 12년산 ●도수 40% ●생산지 캐나다 ●종류 캐나디안

12년 동안 배럴 블렌딩 과정을 거쳐 조화롭게 숙성된 깊고 풍부한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다. 세계 150국에서 소비되며 특히 미국과 캐나다의 유학생이나 외국인들이 선호한다. 다른 음료와도 잘 어울려 젊은 여성들의 사랑을 독차지하는 브랜드.

10자 평 

▶ 6년산에 비해 보디가 조금 더 강한 편이다. 

▷ 6년산에 부드러움이 더해졌다.



23 임페리얼 Imperial

●생산 연도 12년 ●시리즈 12년산, 15년산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1994년에 출시해 가장 대중적인 입맛으로 자리잡은 이후 고객의 신뢰를 확보하기 위해 위조 방지 캡을 장착했다. 발렌타인의 블렌더 로버트 힉스가 직접 블렌딩을 책임져 맛과 향에서 발렌타인에 버금가는 부드러움을 지향한다.

10자 평 

▶ 마시기 편한 대중 위스키. 

▷ 마시기 편한 대중 위스키.



24 랜슬럿 12 Lancelot

●생산 연도 12년 ●시리즈 12년, 17년, 21년, 30년 ●도수 40% ●생산지 원산지 스코틀랜드, 보틀링 한국 ●종류 스카치

1,000년 전부터 전설로 내려오는, 사람에게 생기를 주었다는 생명의 물 '아쿠아비테'를 되살리겠다며 2003년 9월 출시한 신생 위스키. 셰리 오크통에서 숙성된 원액으로 부드러운 향을 풍긴다. 8,000번 이상의 단계별 품질 테스트를 거쳐 탄생한다. 

10자 평 

▶ 맛은 부드러우나 코에서 뿜어져 나오는 향이 강하다.

▷ 독특한 향이 코로 진하게 뿜어져 나온다.



25 발렌타인 30 Ballantine's

●생산 연도 30년 ●시리즈 17년산, 21년산, 30년산 ●도수 43%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스카치 위스키 중 30년 숙성은 발렌타인이 유일하다. 또 연간 2,500병만 생산해 고급 이미지를 살려 선물용으로 각광받는다. 위스키 원액인 몰트로만 블렌딩해 드라이한 맛이 강하면서도 목으로 넘어가는 느낌이 부드럽다.

10자 평 

▶ 스카치 위스키 중 목 넘김이 가장 훌륭하다. 

▷ 딱 한 모금에 맛과 향을 모두 느낄 수 있다. 피니시가 훌륭하다. 


본 이미지는 링크 URL이 잘못 지정되어 표시되지 않습니다.

26 커티삭 6 Cutty Sark

●생산 연도 6년 ●시리즈 6년산, 12년산, 25년산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1923년 '마녀의 속옷'이라는 이름의 커티삭은 원액 외에 일체의 첨가물을 넣지않은 라이트 컬러 위스키다. 2003년 미국 <위스키 매거진>이 주관한 '베스트 오브 더 베스트'에서 25년산이 '황금 빛의 기적'이라는 찬사 속에 골드 메달을 수상.

10자 평 

▶ 스카치 위스키치고 코에서 뿜어져 나오는 향이 강한 편이지만 목 넘김은 괜찮다.

▷ 단맛, 신맛 등이 다채롭고 목에서 넘어갈 때 쓴맛이 강하다.



27 커티삭 12 Cutty Sark

●생산 연도 12년 ●시리즈 6년산, 12년산, 25년산 ●도수 40% ●생산지 스코틀랜드 ●종류 스카치

세계 최대 스카치 위스키 시장인 스페인에서 빠르게 급성장한 브랜드. 스페인 강물을 사용하여 제조하고 원액 블렌딩 후 6개월의 메링을 거쳐 풍부한 맛과 그윽한 향을 지닌다. 특별히 마일드 여과 과정을 거쳐 한결 부드러운 맛을 지닌다. 

10자 평 

▶ 6년산보다 보디가 조금 더 강한 편이다.

▷ 6년산의 거친 맛이 부드럽게 정제되면서 개성이 뚜렷해졌다.



http://k.daum.net/qna/view.html?qid=3IGfz